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장경호 익산 시의원, 수해 당시 현장 복구노력 알려져

기사승인 2021.07.12  15:23:34

공유
default_news_ad1

 

장경호 익산 시의원이 7월 5일 수해 발생 당시 중앙동 현장에서 직접 피해복구에 힘쓴것으로 알려졌다.

사진을 제보한 김모씨는 수해 당시 장경호의원이 불어난 물에 떠내려 온 쓰레기들을 걷어내고, 수해를 입은 소상공인들과 함께 원인파악 및 재발방지에 대해 이야기하였다고 전했다.

 

수해지역의 주민들은 장경호의원이 수해 당일부터 계속해서 새벽까지 현장에 있으며, 재발방지대책 및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며 장경호의원을 칭찬했다.

 

장경호의원측은 수해에 대한 피해 규모를 정확히 파악하고, 피해원인에 따라 피해액을 정확히 보상해야한다고 말했다.

 

[인사이드코리아_이완희기자]

이완희 편집국장 wanipd@naver.com

<저작권자 © 인사이드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